개인신용평점이란?

  • 개인신용평점이란 개인신용평가회사(Credit Bureau, CB사)가 개인에 대한 신용정보를 수집한 후 이를 통계적 방법으로 분석하여, 향후 1년 내 90일 이상 장기연체 등 신용위험이 발생할 가능성을 수치화하여 제공하는 지표입니다.
  • 개인신용평점은 금융회사 등이 개인의 신용을 바탕으로 의사결정이 필요한 경우(신용거래를 설정하거나 유지하고자 할 때), 참고지표로 활용 가능합니다.

개인신용평점의 활용

금융회사

  • 활용기관의 예 은행, 카드, 할부금융사, 보험사, 상호 금융(농협, 수협, 신협, 새마을금고) , 상호저축은행, 등록 대부업체 등
  • 활용 사례 대출실행, 카드개설 등의 의사결정 시 참고지표로 활용

비금융회사

  • 활용기관의 예 일반 기업체
  • 활용 사례 대리점관리, 신용거래개설, 통신 다회선 이용 등의 의사결정 시 참고지표로 활용
  • 각 금융회사는 자체 금융회사 신용평점시스템(Credit Scoring System, CSS)
    금융회사 신용평점시스템
    (Credit Scoring System, CSS)

    금융회사의 거래고객을 대상으로 CB사가 제공하는 신용평점, 신용정보 및 자체 보유하고 있는 거래정보 등을 반영하여 신용위험을 예측하는 개인신용평점모형입니다. 금융회사는 내부신용평점과 그 외 개인이 제공한 직장/사업장정보, 소득/매출정보 등에 따라 각종 신용거래의 승인여부, 대출한도, 금리 등을 결정합니다.

    을 기준으로 대출승인, 신용카드발급, 한도, 금리결정 등 각종 금융거래를 위한 의사결정을 하고 있으며, 운영되는 신용평점시스템에는 크게 신청평점시스템
    신청평점시스템
    (Application Scoring System)

    신규 신용거래를 신청한 고객의 신용평가를 위해 개발된 신용평점시스템으로 대출승인 여부, 신용카드발급 등 신규거래개설을 위한 의사결정에 활용됩니다.

    행동평점시스템
    행동평점시스템
    (Behavior Scoring System)

    현재 거래 중인 고객을 대상으로 일정 시점마다 향후 부실 가능성을 재평가하도록 개발된 신용평점시스템입니다. 대출연장 시 연장여부 혹은 금리변경 등의 결정이나 신용카드 한도변경여부 등의 결정에 활용됩니다.

    이 있습니다.

신용평점 변동의 주요 원인

  • 신용활동고객 특성 변화
    • 신용평점모형은 개인의 과거와 현재의 신용정보를 바탕으로 향후 1년 내 90일 이상 장기연체 등 신용위험이 발생할 가능성을 예측하는 모형입니다. 따라서, 시간 경과에 따라 신용거래고객의 신용거래 행태나 신용정보 변동으로 인해 신용평점 분포에 변화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.
  • 정책에 따른 신용정보 활용 기준 변화
    • 조회정보 및 소액연체정보 활용 제한 등의 정책 변동에 의해 신용평점모형의 개발 시와 비교하여 신용평점모형의 분포가 급격히 변화할 수 있습니다. 정책 변동 등으로 신용평점에 영향이 크게 발생하더라도 CB사가 자체적으로 재조정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며, 이를 활용하는 금융회사에서는 정책 변경에 따른 영향분석에 의해 내부심사전략을 변경할 수 있습니다.

신용평점 모니터링

  • NICE평가정보는 시간에 따른 고객군 성향 변화를 파악하기 위해 정기 모니터링을 수행하고 있습니다.
  • 정보 활용기준과 같은 정책 변동이 발생할 경우 시뮬레이션에 의해 신용평점분포 변동을 예측하고, 금융회사에 미치는 영향분석을 수행합니다.
  •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한 변동 측정: PSI(population stability index), 특성항목의 변화를 고려하여 신용평점모형의 재개발을 결정할 수 있습니다.

신용평점 구간의 결정은 모형 개발 시 결정되며 임의 변경 없음

  • 금융회사는 CB사의 신용평점을 참고하여 내부 심사전략에 활용하므로 서비스 중인 신용평점모형의 변동에 따라 금융회사 전략 영향 분석 및 전략에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. 따라서, CB사는 서비스 중인 신용평점을 임의로 변경할 수 없습니다.
  • 신용평점의 급격한 변동이 예상되는 경우 신용평점모형의 재개발을 고려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.

정보수집 흐름도

  • NICE회원사
    - 금융회사

    은행, 보험, 신용카드, 할부금융사, 상호저축은행, 새마을금고, 신용협동조합 등

  • NICE회원사
    - 대부업

    대부업, 대부중개업

  • NICE회원사
    - 일반기업체

    신용정보사, 일반기업, 케이블 방송 등

  • 신용정보 데이터베이스
  • 고객/공공/
    마이데이터
    • 국민연금/건강보험/통신료 납부, 소득금액증명 등
    • 적금, 보험, 연금 등 거래내역
    • 한국신용정보원
    • 금융회사
      (대부업 포함),
      공공기관
      (법원, 국세청 등)

  • 신용회복 지원기관

    신용회복위원회, 한국자산관리공사

'NICE회원사'란 NICE평가정보와 정보교환협약을 맺은 금융회사를 비롯한 대부업체 및 일반기업체를 말합니다. 정보수집 동의에 따라 개인신용정보가 수집·관리되고 있습니다.

평가기초정보

  • NICE평가정보는 한국신용정보원, NICE회원사를 통해 수집된 개인신용정보를 개인신용평가에 활용하고 있습니다.
  • 개인의 신용정보는 「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」(이하 '신용정보법'이라 함) 제18조제2항 및 신용정보업감독규정 제19조에 따라 보존 및 활용되고 있습니다.

평가요소 및 활용비중

평가요소 및 활용비중
평가요소 평가요소의 상세내용 활용비중
상환이력 현재 연체 및 과거 채무 상환 이력 28.4%
부채수준 채무 부담 정보(대출 및 보증채무 등) 24.5%
신용거래기간 신용 거래 기간 (최초/최근 개설로부터 기간) 12.3%
신용형태 신용 거래 패턴(체크/신용카드 이용 정보) 27.5%
비금융/마이데이터 비금융/마이데이터(성실납부실적 등) 7.3%
- 100%
  • 위 평가요소의 활용비중은 RK0600 스코어를 기준으로 작성했습니다.
  • 조회정보는 신용평가에 활용되지 않습니다.
  • 신용평가에 활용할 신용정보가 없거나, 미성년자(만 18세 미만)와 고령자(만 100세 이상)에 대해서는 신용평점을 산출하지 않습니다.

개인신용평점의 평가요소별 평균적인 변동(상승·하락) 요인

[+++] → [++] → [+] → [-] → [--] → [---] (왼쪽에서 오른쪽으로 긍정적 → 부정적)

상환이력정보

상환이력정보
신용평가요소 일반고객군 장기연체군
장기연체 발생 없음 --
단기연체 발생 -- --
연체 진행 일수 경과 -- -
연체 해제 ++ +
비중 27.4% 47.8%
  • 평가개요
    • 단기연체의 기준은 영업일 기준 5일 10만원 이상이며, 장기연체는 90일 이상 연체 등재를 기준으로 하고 있습니다.
    • 다만, 일시적 소액연체는 신용평가에 활용되지 않습니다.

부채수준

부채수준
신용평가요소 일반고객군 장기연체군
고위험 대출 발생 -- --
고위험 외 대출 발생 - -
대출 잔액 증가 - -
대출 부분 상환 + +
대출 전액 상환 ++ +
보증 발생 - -
보증 해소 + +
비중 23.6% 42.8%
  • 평가개요
    • 보증 및 대출의 발생은 상환부담에 따른 신용위험이 있는 것으로 판단되어 부정적인 영향을 주고, 반대로 상환 시에는 신용위험이 감소된 것으로 판단되어 신용평점에 긍정적인 영향을 줍니다.

신용거래기간

신용거래기간
신용평가요소 일반고객군 장기연체군
신용거래 기간 없음 - -
신용거래 기간 경과 ++ +
비중 12.5% 9.4%

신용거래 기간은 시간이 길수록 긍정적인 요인으로 분류됩니다.

신용형태정보

신용형태정보
신용평가요소 일반고객군 장기연체군
신용/체크카드 사용 개월 ++
신용/체크카드 사용 금액 적정 +
과다 할부 사용 -
현금서비스 사용 --
비중 28.9% 0.0%

연체 없이 신용카드를 사용하는 것은 긍정적인 요인이나, 지속적이고 습관적인 할부 및 현금서비스의 과다 사용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.

비금융/마이데이터

비금융/마이데이터
신용평가요소 일반고객군 장기연체군
증빙소득 +
비금융
성실납부실적 등록
+
저축성 금융자산(수신 등)
마이데이터 정보
++
비중 7.7% 0.0%
  • 평가개요
    • 국민연금/건강보험/통신요금/아파트관리비 납부내역, 소득금액증명(소득여부만 확인) 등 비금융정보 제출 시 신용평점에 긍적적 요인으로 반영합니다.
    • 마이데이터를 통해 등록된 저축성 금융자산(수신 등) 거래내역정보 제출 시 신용평점에 긍정적 요인으로 반영합니다.

학력 등의 민감정보, 현금서비스 소진율 및 신용조회 이력정보는 신용평가에 반영되지 않습니다.

개인신용평점 활용정보 수집처 및 활용기간

상환이력정보

신용도 판단정보

  • 수집처 한국신용정보원
  • 활용기준
    • 연체정보:100만원이상 3개월 이상 연체
    • 대위변제·대지급 정보: 지급보증, 신용보증대지급 등을 보유한 경우
    • 부도정보: 어음/수표 등의 부도사실
    • 금융질서문란정보: 금융거래, 신용카드 관련 부당 행위자
    • 관련인정보: 과점주주 등으로 연대보증, 어음/수표 등 부도기업의 최다출자자 등
  • 활용기간 변제 후 5년

공공정보

  • 수집처 한국신용정보원
  • 활용기준
    • 500만원 이상, 1년(3회) 이상 국세, 지방세, 과태료, 관세, 산재·고용보험료 체납
    • 면책, 개인회생(기록보존기간-5년), 신용회복지원 등의 공공정보(기록보존기간-2년)
    • 법원채무불이행정보(법원 판결에 의해 채무불이행자로 등록된 경우)
  • 활용기간 변제 즉시 미활용

장기연체정보(신용정보사)

  • 수집처 NICE회원사(백화점, 도소매업체 등의 비금융업체)
  • 활용기준 상거래와 관련하여 발생한 연체로서 50만원 이상 3개월 이상 연체한 정보
  • 활용기간 변제 후 3년(사유별로 다름)

CB단기연체정보

  • 수집처 NICE회원사(은행, 카드사 등의 금융회사)
  • 활용기준 신용정보주체가 개인이며, 10만원 이상 / 5일(영업일 기준) 이상 연체한 정보
  • 활용기간 변제 후 3년

현재부채수준

대출 정보 / 신용개설정보 / 보증 정보 / 카드실적정보

  • 수집처
    • 한국신용정보원
    • NICE 회원사 (은행, 카드사 등의 금융회사)
  • 활용기준
    • 신용거래(대출, 신용카드개설 등) 전체
    • 신용카드실적정보 전체
  • 활용기간
    기간 제한 없음

신용거래기간 / 신용형태정보

대출 정보 / 신용개설정보 / 보증 정보 / 카드실적정보

  • 수집처
    • 한국신용정보원
    • NICE 회원사 (은행, 카드사 등의 금융회사)
  • 활용기준
    • 신용거래(대출, 신용카드개설 등) 전체
    • 신용카드실적정보 전체
  • 활용기간
    기간 제한 없음

비금융/마이데이터

비금융 성실납부

  • 수집처
    • 나이스지키미 (credit.co.kr)
    • 제휴채널 마이데이터 등
  • 활용기준 국민연금/건강보험/통신요금/아파트관리비 등 최근 연속납부실적, 소득금액 증명
  • 활용기간
    제출 후 최대 1 년

마이데이터 정보

  • 수집처
    • 나이스지키미 (credit.co.kr)
    • 마이데이터 등
  • 활용기준 마이데이터를 통한 저축성 금융자산(수신 등) 거래내역정보
  • 활용기간
    제출 후 최대 6 개월

해외 사례와 비교

미국의 경우(FCRA*) 파산면책 등 공공정보 및 연체 등 정보의 활용 기준은 아래와 같으며, 장기간 유지/관리되고 있습니다.

대상기업체정보

  • FCRA(Fair Credit Reporting Act, 공정신용보고법)의 개인신용정보 유지기간 제한
    • 파산법에 의한 사건의 경우 10년 이상 된 정보는 제한
    • 민사소송 및 형사기소의 경우 7년 이상 된 정보는 제한
    • 상환완료된 조세담보권의 경우 7년 이상 된 정보는 제한
    • 연체의 경우 7년 이상 된 정보는 제한
    • 기타 소비자에게 불리한 정보의 경우 7년 이상 된 정보는 제한
    • 단, 위의 유지기간 제한 규정은 다음 항목과 같이 고객거래와 관련되는 경우에 적용되지 않으며 무기한 유지·관리됨
      • 150,000달러 이상의 원본금액과 관련된 신용거래
      • 150,000달러 이상의 액면금액과 관련된 생명보험의 인수
      • 75,000달러 이상의 연봉에 해당하는 개인의 고용

평가요소별 설명

상환이력정보(Payment history)

  • 상환이력정보란 채무를 기한 내 상환 여부, 과거 채무 연체 경험에 대한 정보입니다. 채무를 기한 내에 상환하지 못하면 연체정보가 발생합니다.
  • 신용평점 영향
    • 1.상환이력정보는 개인사업자 신용평가를 위한 고객군 분류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며, 고객군에 따라서 신용평가에 반영되는 정보 및 영향범위가 달라집니다.
    • 2.보유하고 있는 상환이력정보(연체정보)의 연체기간이 장기일수록, 연체금액이 클수록, 연체횟수가 많을수록 신용평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칩니다.
    • 3.연체 채무의 상환 이후, 기간경과에 따라 상환이력정보(연체정보)가 개인신용평가에 반영되는 비중이 낮아지게 됩니다.
    • 4.연체정보 중 연체금액 10만원 미만 또는 연체기간 5일(영업일 기준) 미만의 정보는 신용평가에 반영되지 않습니다.
    • 5.연체를 상환하더라도, 그 경험일수에 따라 신용평점 회복에 걸리는 기간에 차이가 있습니다. 일반적으로 장기연체의 경우 상환 후 최장 5년 동안 신용평점에 영향을 미칩니다.
  • 활용정보
    • 1.한국신용정보원 연체 등 정보
      • 연체, 금융질서문란, 대외변제·대지급, 부도, 관련인 정보
      • 등록된 장기연체 기록으로 해제 후 5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합니다.
    • 2.공공정보
      • 세금체납 등 정보: 국세, 지방세, 관세, 각종 과태료 등의 연체정보로 상환 후 3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합니다.
      • 파산으로 인한 면책, 개인회생 정보: 법원이 한국신용정보원으로 등록하는 정보로 등록 후 5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하며, 기록 삭제 즉시 활용되지 않습니다.
      • 신용회복지원 정보: 신용회복위원회 조정정보는 2년간 신용평점에 활용 가능하며, 기록 삭제 즉시 활용되지 않습니다.
    • 4.신용회복지원 프로그램 정보
      • 신용회복위원회 성실상환자: 장기간 연체 없이 성실하게 상 환한 정보는 상환거래기간/대출거래기간/대출거래구분/장·단 기연체정보 등으로 세분하여 신용평점에 가점 요인으로 반영됩니다.
      • 한국자산관리공사(KAMCO) 성실상환자: 장기간 연체 없이 성실하게 상환한 정보는 상환거래기간/장·단기연체정보 등 으로 세분하여 신용평점에 가점 요인으로 반영 됩니다.
    • 4.장기연체정보(신용정보사)
      • 일반 금융회사의 연체정보는 한국신용정보원으로 집중되나, 백화점 등 비금융회사의 장기연체정보는 한국신용정보원을 거치지 않고 CB사에 직접 집중됩니다.
      • 비금융회사의 장기연체정보는 연체금액 50만원 이상만 신용평점에 반영됩니다.
      • 대부업, 백화점(겸영카드업자)이 등록한 정보는 해제 후 3년 활용, 그 외 정보는 해제 후 활용하지 않습니다.
    • 5.CB단기연체정보 및 소호CB연체정보
      • 5일(영업일 기준) 이상 10만원 이상(단, 사업자(개인사업자, 법인사업자) 대상 대출연체는 10일 이상 10만원 이상) 연체 발생 시 금융회사가 CB사에 집중하여 신용평점에 활용하게 됩니다.
      • 일반적으로 CB단기연체정보 및 소호CB연체정보는 90일 미만의 연체정보를 의미하며, 해제 후 3년간 신용평점에 반영됩니다.
      • ③.일반적으로 CB단기연체정보 및 소호CB연체정보는 90일 미만의 연체정보를 의미하며, 해제 후 3년간 신용평점에 반영됩니다.
      • 장기연체에 비해 신용평점에 미치는 영향이 다소 적으나, CB연체도 연체기간이 길수록 신용평점 회복에 소요되는 기간이 길어지므로 연체는 가능한 빨리 상환하는 것이 좋습니다.
      • 연체 상환 시에도 즉시 연체 이전으로 회복하기는 어려우며, 시간 경과(예: 3개월/1년/2년)에 따라 서서히 상승합니다.

현재부채수준(Outstanding debt)

  • 부채수준은 현재 보유한 대출, 보증 등 상환이 필요한 채무에 대한 정보입니다.
  • 개인 및 사업장(개인사업자, 법인사업자)이 보유하고 있는 부채수준에 따라 채무상환부담 정도가 달라지므로, 개인사업자의 신용위험을 평가하는 데 중요한 평가지표가 됩니다.
  • 신용평점 영향
    • 1.현재 보유하고 있는 상환 부담은 신용평가의 주요 평가요소입니다.
    • 2.대출을 보유한 고객은 대출을 보유하지 않은 고객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.
    • 3.보유하고 있는 부채규모가 클수록, 부채의 건수가 많을수록 신용평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.
    • 4.보유하고 있는 보증 건수가 많을수록 신용평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.
  • 활용정보
    • 1.대출정보
      • 각 대출의 종류별 위험 수준과 금리, 보유하고 있는 대출규모가 클수록 신용평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.
      • 대출 상품과 규모, 그리고 금리 수준에 따라 신용평점에 차등화되어 반영합니다.
      • 일반적으로 고금리 대출로 추정되는 상품의 비중이 높을수록 신용평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. 예를 들어 담보대출은 다른 대출상품에 비해 신용위험이 낮게 나타나므로 타 대출에 비해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대출로 평가됩니다.
      • 대출을 상환할수록 신용평점은 상향됩니다.
  • 보증정보
    • 1.대출정보 및 신용공여정보

신용거래기간(Length of Credit history)

  • 신용거래기간이란 신용개설, 대출, 보증 등 신용거래활동을 시작한 후 거래기간에 대한 정보입니다.
  • 신용평점 영향
    • 1.신용거래기간이 길수록 신용평점 우량요인으로 반영됩니다.
    • 2.신용카드를 재발급받거나 여러 카드사의 신용카드를 발급받더라도 개인신용평점에 영향이 없습니다.
    • 3.신용카드의 해지, 탈회 역시 개인신용평점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.
    • 4.신용카드 재발급 과정에서 카드사의 신용조회가 있더라도 신용평점에 영향이 없습니다.
  • 활용정보
    • 1.신용거래 정보
      • 과거 신용개설정보를 이용하여 신용거래기간을 산정합니다.

신용형태정보(Type of Credit used)

  • 신용거래 기관 및 상품의 종류에 따라 대출금리 수준에 차이가 있으며 이로 인하여 대출금액이 동일하다 하더라도 채무상환부담에 차이가 있으므로, 신용거래의 종류에 따른 채무상환부담의 차이가 개인신용평가에 반영될 수 있습니다.
  • 신용카드를 이용하는 패턴은 개인의 신용카드 사용실적의 건전성을 판별하는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에 신용평가에 반영될 수 있습니다.
  • 신용평점 영향
    • 건전한 카드 사용실적을 보유한 개인은 신용위험이 낮은 것으로 평가됩니다.
    • 이용패턴이 건전한 카드실적은 신용평점에 긍정적으로 평가될 수 있습니다.
  • 활용정보
    • 1.카드실적정보
      • 일정기간 신용카드의 이용패턴은 개인의 신용도의 건전성을 판단하는 요소로 신용평점에 활용됩니다. 신용카드 이용 실적은 최근 12 개월을 중심으로 활용됩니다.
      • 체크카드 이용실적도 개인신용평가 반영됩니다.
      • 습관적으로 과다하게 할부를 이용하는 것은 상환해야할 부채 수준을 일정기간 높게 유지하는 것으로 일시불보다 부정적으로 평가될 수 있습니다.
    • 2.현금서비스 정보
      • 현금서비스(단기카드 대출) 역시 금융 채무와 관련된 정보로 자주 사용할 경우 신용평점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.

비금융/마이데이터

  • 비금융/마이데이터 정보는 국민연금, 건강보험료, 각종 공과금 등 비금융 납부실적 정보와 저축성 금융자산(수신 등) 거래내역 정보입니다.
  • 비금융 납부실적 정보는 상환의지를 판별하는 데 유의한 요소로, 마이데이터(저축성 금융자산) 정보는 미래에 대한 준비성, 건전한 신용거래를 지속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 됩니다.
  • 신용평점 영향
    • 일정기간 이상 비금융 납부실적이 정상적으로 지속될 경우 개인의 성실성이 증빙되었다고 간주되어 신용평가 시 긍정적으로 반영됩니다.
    • 미래 계획 및 준비와 관련한 저축성 금융자산 거래가 지속될 경우 신용위험이 낮은 것으로 평가되어 신용평가 시 긍정적으로 반영됩니다
  • 활용정보
    • 1.비금융/마이데이터 정보
      • 고객이 제출(등록)한 국민연금, 건강보험료, 통신요금, 공과금, 아파트관리비 납부내역 및 증빙소득(소득금액증명, 소득 여부만 확인)이 개인신용평가에 가점으로 반영될 수 있습니다.
      • 고객이 제공(등록한) 저축성 금융자산(수신 등) 거래내역이 개인신용평가에 가점으로 반영될 수 있습니다.